로그인  |  회원가입  |  싸이트맵  |  E-메일
    

 > 컨설팅사업 > 위험성평가
    
     사업장내 위험요인을 잘 아는 근로자와 안전보건조치 의무가 있는 사업주가 협력하여 지속적으로 유해/위험요인을
      발굴/개선하는 종합적인 위험관리 활동 입니다.
     사업장 특성에 맞는 개선대책 수립이 가능하고, 근로자에 대한 실효성 있는 안전보건교육 효과를 거둘 수 있습니다

    
     생산활동 및 지원활동 과정에서 내재된 산업재해 발생 위험요인을 파악하고, 평가하여 위험을 관리하는 업무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 체계적인 분석방법을 통해 눈에 보이는 단편적인 위험뿐만아니라 잠재된 위험을 발굴하고 개선하고자 하는 사업장에
       활용 합니다
 
   
     위험성평가를 처음 실시하거나 또는 평가결과를 정기적으로 검토할 경우
     새로운 설비를 도입하거나 새로운 물질을 사용할 경우
     산업재해가 발생한 경우

   
    
 
    
  
        생산활동 또는 지원활동을 공정 또는 작업별로 분류 합니다.
        공정 또는 작업별로 산업재해나 아차사고(산업재해까지 발생하지 아니한 잠재적 사고)를 활용하여 평가 대상 및
           범위를 결정 합니다.
 
     
        1단계에서 결정된 평가대상 공정 및 작업에 대해 내재하고 있는 다음의 안전 및 보건상의 위험요인 여부를
           확인 합니다.
    
        위험요인 확인은 가급적 작업자와 평가자가 함께 참여하는 토의방식으로 진행하되, 특히 위험에 노출되어 있는 현장
           근로자의 아차사고 경험 여부를 확인 합니다.

    
        파악된 안전․보건상의 모든 위험요인에 대하여 위험도를 결정 합니다.
 
          위험도    =      사고 발생 확률    ×      사고의 크기 

       - 위험도는 사고가 발생할 경우 근로자의 부상 및 건강장해의 우려가 큰 위험요인을 위험도가 가장 높은 것으로
          산정합니다.  
      
        위험도 계산값에 따라 위험이 허용할 수 있는 범위인지를 판단
         - 모든 위험은 위험도가 가급적 낮은 수준으로 유지되어야 합니다.
 
       
         개선대책을 수립할 경우 다음의 원칙을 고려하여야 합니다.
       
          개선대책에 대해서는 관련 담당자와 조치 완료 시점을 명시하여 담당자가 책임감을 갖고 개선토록 하며 개선대책
             시행과정에서 대책의 실효성 등을 검토 및 문제점을 보완하여야 합니다